매번 백설이의 헝클어진 모습만 보여드리는 것 같아 오늘은
특별히 백설이의 공주 변신(?) 모습을 올려보아요 ㅋㅋㅋ
(동생도 사진 보고 이건 뭐 '지못미 백설' 이라고....-ㅁ-ㅋㅋ;;)

어찌어찌 제 아이들 이야기에 백설이가 많이 등장하는 이유는
백설이가 저를 항상 쫄쫄 따라다니기에 사진찍기가 수월해서 ㅋㅋ
걍 고개만 돌리면, 혹은 무릎위에.. 눈길 닿는 곳에 항상 있거든요.ㅋㅋㅋ
뭐 여튼 오늘은 백설이의 스페샤르~ ㅋㅋㅋㅋㅋ ^^



'하아~ 언냐가 내 이미지를 마구 헝클해나써...'




'아주 내가 챙피해서 막 오글하다구요! 아이~ 챙피해~'




'흑흑흑....망가진 내 이미지....아흐흐흑...'

백설아....;; 미안...언닌 그게 더 귀여운 것 같아서;;...
일루와바바....이쁘게 해줄게~...




'정말이양?'

그..그럼~  (근데 오늘따라 몰골이...진짜 불쌍해 보인다..;;;ㅋㅋ..)




자자~~~ 백설이가 변신을 해요~!!! @@




언냐의 리본핀으로 머리를 묶어줘봤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
영 맘에 안들어하는 듯한 백설이 표정;;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
마..맘에 안들어? 아주 예쁜데!!? @@




그럼 정말이지~ 우리 함 제대로 포즈잡고 찍어보까?




'옹옹! 언냐 나 쩜 내려줘바랑~ 어서어서!'




'아이참~ 막 쑥스러우넹?'




'언냐~ 이케 하믄 대?'

옳지~ 그래그래~ 가만히 있어바바바~
음...좀 더 얼짱각도 해보까?




...고개를 너무 들었다 그건;;;;




'제대로 찍고는 있는거야? 막 실례가 안가넹~'

...'신뢰' 겠지....




뭔가 분주함을 느끼고 구경온 두부입니다. ㅋㅋㅋㅋㅋㅋㅋ
그러거나 말거나 백설이는 카메라 주시~

'아잇 비켜바바~! 나 겅쥬 사진 찍짜낭!!! 아유 참~!'




같은 포즈로 계속 앉아있다보니 힘들었나봅니다. 다리 풀리고 ㅋㅋㅋㅋㅋㅋㅋ
.....30초 있었니..?......

'난 성장기 어린이니까능~ 휴우~'

....더 크려구?....그래그래...진돗개만치 크렴~ 건강만 해라~ ㅋㅋ




'언냐도 쉬고 있어바~ 나도 쩜만 쉬자! 털도 좀 다듬고~ 할짝!~'

.....야야~ 은근슬쩍 발 핥지마~ ㅋㅋㅋㅋ 우리 걍 엎드린 포즈도 찍어보까?




'엉? 그르까? +_+'

그래그래~ 어디 한번 포즈 잡아보까나~?




오키오키~ 죠아썹! 자자 이번에는~




이쁜짓 이쁜짓~ 티파니 티파니~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(믿거나 말거나 이쁜짓이쁜짓~ 이러면 11번에 한번꼴로 이런 표정을 지어줍니닼ㅋㅋㅋ)
 
자자! 눈웃음이 매력적인 백설티파니 되겠습니다~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강시 한번 맨들어볼까요? (소시 = 소녀시대 , 강시 = 강아지 시대 ㅋㅋㅋㅋㅋㅋ)




촬영이 끝난 후, 나갈 준비하는 언냐의 거울을 자꾸 달라카는 백설양~




'아우 걍 빠져드넹 빠져들엉~'




'아주 깨물어주고 싶넹~'




푸르르르르~ 리본을 빼주니 마법이 풀리고 있습니다...;;
배..백설아..?




-_-ㅋ............백설이가 아니라 신데렐라라고 해야할 것 같은...;;..ㅋㅋㅋ



여러분 너무 늦은 귀가는 아니아니아니되오~!
12시 땡하기 전에 꼭 들가세요~ ㅋㅋㅋㅋㅋㅋㅋ
(뜬금없이..ㅋㅋㅋㅋㅋㅋ)

오늘도 건강하고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라믄서~ +_+
매일매일 예뻐지세요~~!!!! ^^*
  1. 몽실아빠 2012.05.25 07:47

    재밌게 잘 봤어요 ㅋ 근데 오늘 약속있으세요? 불금? 마지막 일찍 귀가 캠페인 ㅋ

    • 퍼피용 2012.05.26 03:05 신고

      뭐 꼭 그런건 아니구요 ㅋㅋㅋ
      신데렐라가 12시 종 땡치믄 마법이 풀리잖아요.
      그냥 억지 연관으로 써본 말이에요 ㅋㅋ

  2. 고양이두마리 2012.05.25 07:58

    내려오면서 그래그래, 머리 점 묶어야지 그런데
    핀이 쫌 허술타, 했더니
    ㅋㅋ 아니나다를까~~
    역시 백설이는 산발이 트레이드마크예요
    두부, 내가 아는 개 아닌가, 싶은데
    머리 깎아서 그런거죠?

    • 퍼피용 2012.05.26 03:06 신고

      ㅋㅋㅋㅋㅋ 그렇죠? 산발 백설이 ㅋㅋㅋㅋㅋㅋㅋ
      다듬어줄까도 생각하고 있어요 ㅎㅎㅎ
      나중에 땋아주려고 했는데..그 전에 너무 불편하다 싶으믄..뭐..-ㅁ-;;

  3. 고양이 2012.05.25 07:59

    두부, 아이다!
    땅콩버뤄~하고 헷갈렸어요 ^^;;

    • 퍼피용 2012.05.26 03:06 신고

      아아..ㅋㅋㅋ 땅콩이랑 헷갈리셨군요 ㅎㅎㅎㅎㅎ

  4.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.05.25 10:27

    아공... 이뻐라...ㅋㅋ
    즐거운 금요일 되시고, 활짝웃는 하루 되세요^^

    • 퍼피용 2012.05.26 03:07 신고

      ㅎㅎㅎ 감사합니다. ^^
      벌써 주말;;ㄷㄷ 행복하게 보내세요!!! ㅎㅎ

  5. chitos7 2012.05.25 10:43 신고

    사진을 많이 찍어주다보니 이제 사진찍는 다는 의미를 아는가 봐요.ㅎㅎㅎ
    이참에 관리 잘해서 진짜 모델시켜보세용.^^

    • 퍼피용 2012.05.26 03:08 신고

      ㅎㅎㅎ 네 하도 찍어대니까 인식을 하는 것 같더라구요. ㅎㅎㅎㅎ
      아기들이 사진기 인식해가듯요 ㅋㅋㅋ

  6. 조안나 2012.05.25 10:53

    제 생각은 백설을 드라마에 섭외할 방법을 빨리 찾아봐야하겠어요 ㅋㅋ

    • 퍼피용 2012.05.26 03:09 신고

      헉 ㅋㅋㅋㅋㅋㅋ 산발강아지로 나올라나요? ㅋㅋㅋㅋㅋㅋㅋㅋ

  7. 클라우드 2012.05.25 11:46

    백설이 머리도 리본도 넘 부러운데요.^^
    나리는 피부가 약해서 털을 길러주고 싶어도 못해줘요.ㅜ
    까다로운 요크셔예요.흐잉;;;

    • 퍼피용 2012.05.26 03:10 신고

      헉..그렇군요. 피부약하면 아무래도 힘들죠 ㅠㅠ
      나리가 요크셔군요 @@ 부디 건강하게 오래오래 행복하길 빌어요!! ㅎㅎ ^^

  8.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.05.25 12:36

    오호.. 리본 너무 예뻐요 ㅎ
    잘 보구 갑니다^^

  9. 카즈미  2012.05.25 14:23 신고

    ㅋㅋㅋ 아이들 사진은 확실히 주변에 자주 맴도는(?) 애가 많이 찍혀있더라구요 ㅋㅋㅋㅋ
    카메라 들면 근처 있는 애부터 찍게 되니 ㅋㅋㅋㅋㅋㅋ
    그리고 지쳐서 다른 애들은 조금 덜 찍고 끝내버리게 되더라구요 ㅋㅋㅋㅋ



    백설이 계속 핀 꽂아줘야겠는데요~~ ㅎㅎㅎ 너무 이뻐요~~ ㅎㅎㅎㅎ

    • 퍼피용 2012.05.26 03:12 신고

      맞아요 ㅋㅋㅋㅋㅋ 아 카즈미님 ㅋㅋㅋㅋ 완전 통하는 면이!!!! ㅋㅋㅋㅋㅋ
      백설이 핀은 좀 지나면 지가 또 막 머리 흔들고 빼겠다고 해서 금방 헝클어져서 빼줬어요 ㅋㅋㅋ
      아예 걍 기름칠로 올빽머리 할까봐요 ㅋㅋㅋ

  10. nomaden 2012.05.25 19:48 신고

    크하하....백설이 너무 귀엽네요...설정도 재밌고...장난치는 모습이나 표정을 잡고 있는 모습이 그냥 모델이네요..
    아마 자기 스스로도 알고 있을거 같은 강아지 에요...ㅋㅋㅋㅋ

    • 퍼피용 2012.05.26 03:14 신고

      ㅋㅋㅋㅋㅋㅋ감사합니다. ㅎㅎㅎㅎ 애가 사진기를 하도 들이대다보니 어느정도 인식을 하는 것 같아요 ㅋㅋㅋ
      재밌는 모습을 보고 자연스럽게 찍으려고 사진기 가져오면 딱 멈추고 사진기를 쳐다봐서리 몰래 들이대야해요 ㅋㅋ

  11. 도랑가재 2012.05.25 21:35 신고

    제가 보기엔 아주 잘 어울리는데, ㅎ
    백설이도 맘에 들었으면 해요.^^

    • 퍼피용 2012.05.26 03:16 신고

      감사합니다. ㅎㅎ 근데 백설이는 핀이 무거운지(산발에 익숙해져서;;)
      사진 찍고는 잠시후 빼달라 하드라구요 ㅋㅋㅋ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