강아지들도 자면서 꿈을 꿉니다. 때로는 뭔가를 먹기도 하고 싸우기도 하고...
달리기도 하고 ㅋㅋㅋㅋㅋ....이렇게 모르스부호 까지??? ㅋㅋㅋㅋㅋㅋㅋㅋ
역시나 내 새끼는 천재라며~ㅋㅋㅋ(니가 낳았냐?!!! 엉?? ..마음으로 낳았어요~ㅋㅋ)



오늘 땅콩이는 드디어 털을 다듬었어요.
땅에 끌려 치렁치렁하다못해 부딪혀 말려든 털들 -ㅁ-;;
요키는 치렁치렁이 멋이라며....그런데 여름이 오기에...
너무 길기도 하구요...그래서 다듬어줬지요.



쑥덕싹독샥샥샥-
땅콩이는 겁이 많아서 발바닥이랑 귀 부분적으로 빼고는 가위로 전부 해결해야 해요.
클리퍼 돌리면 애가 겁을 잔뜩 먹어서 미친듯이 떨어요 ㄷㄷㄷㄷㄷ
뭐 클리퍼 올빡요키는 저도 그닥 원하지 않기도 하구요.
게다가 요키는 털이 그다지 많이 빠지지 않는 쪽에 속하기에
털빠짐을 염려하여 올빡을 하거나 그러지 않으셔도..ㅎㅎㅎ



애가 완전 느낌이 이상한지 깎아놨더니 파바바밧- 이리저리 뛰고 난리에요;;;;
날아갈 듯 가벼운거냐? -_-;;;;;;;;;....냅다 달리네;;;;
깎는 도중은 엎드려서 일어나질 않으려 하드니만;;;;; -ㅁ-;;;;;

전 될 수 있으면 미용스트레스를 주지 않기 위해 지 편한대로 있도록 거의 그냥 냅둡니다.
그리고 목아프게 계속 칭찬을 합니다. 아유 착하다~ 옳지~ 울 00이 착해~?
미용 자체가 스트레스라는 것을 알기에... 좀 말을 안듣는것 같아도 거의 혼내지 않습니다.
그러다보니 미용하고 나면 두부같은 경우는 애가 하기 전보다 거만해집니다;;;ㅋㅋㅋ

깎는 저는 좀 불편하기도 하고 힘들기도 하지만...
원래 이 강아지미용을 배운 목적이 저는 좀 힘들더라도 될 수 있으면 우리 애들은
편히 미용받게 하려는게 이유였기에 뭐...ㅎㅎㅎ
특히나 가위컷은 실제 대부분 미용시간동안 애들은 서있는 상태가 많거든요.
저는 그게 좀 힘들어보여서...걍 제가 배워서 제가 깎기로 한 것이지요.
두부나 백설이 같은 경우는 깎는동안.....잡니다. -_-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엎드려서도 자고...누워서도 자고...제 무릎위에서도 자고...걍 그 상태로 깎는거죠;;

저와 다른 생각을 가지신 분들도 계시겠지만, 이것이 걍 제 방식이므로 태클은 사양합니다~크하하~



심령사진의 연속;;;;



그러다가 제 방을 빼꼼히 밀고 들어가는 모습 포착...



특히 똥꼬부분을 배변 후 닦아주기 편하게 훵- 깎아놨드니 애가 느낌이 이상한가봐요. 션~한가...
미용에 대한 좀 더 자세한 사진은 후에 올리기로 하겠습니다.
애가 목욕 후 가벼워져 신이 났는지 사방으로 뛰고 놀고 난리라 다 심령사진;;
그나저나 미용에 대한 포스팅도 올려야하는데 게으른 저를 탓해주세요.
흑흑..(아니 스스로 탓 중;;) 왠지 한번 쓰면 길게 써야할 것 같은 생각에..ㄷㄷ
짧게라도 자주자주 많이많이 올려볼게요~ ㅎㅎㅎ
 
정말 한때는 미친듯이 해외 관련 자료까지 찾아가며 공부했는데..
사실 뭐 실생활에 사용되는건 그닥 없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그래도 열정을 가지신, 혹은 필요한 분들이 계실지 모르니까요. ㅎㅎㅎ

또 월욜이 시작되었네요. 뭐 일케도 시간이 빨리가는지...ㅎㅎㅎ
이웃님들 오늘 행복만 하시길 바랍니다. ^-^)♡
  1. 개똥치우는남자 2012.05.14 08:19 신고

    자면서 뭐를 앞발로 가져오고 싶은데 꿈이라 잘 안되니 계속 발만 ㅋㅋ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14:53 신고

      ㅋㅋㅋㅋㅋㅋㅋㅋㅋ간식 빼내는 중인건가요? ㅋㅋㅋㅋ

  2. meryamun 2012.05.14 09:02

    털도 다듬고 목욕도 해서 기분이 좋았던 모양이네요~
    심령사진..무섭네요..ㅎㅎ
    활기찬 한주 시작하세요.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14:55 신고

      그런가봐요 ㅎㅎㅎ 길었던걸 싹똑-해놓으니
      몸이 가벼워서 이리저리 우다다다- ㅋㅋㅋㅋ

  3.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.05.14 09:27

    잠꼬대 하는 강쥐들 보면 귀엽다는...^^
    즐거운 하루,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^^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14:56 신고

      네 ㅎㅎ보면서 저도 큭큭거리고 ㅋㅋㅋ
      '얘 또 달린다' 이러면서요 ㅋㅋㅋㅋㅋㅋㅋㅋ

  4.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.05.14 09:36

    모스부호 귀여워요 ㅎ
    잘보구 갑니다!
    새로운 한주가 비랑 같이 시작됬네요^^
    아무쪼록 이번 한주도 성과있고..
    좋은 한주 되시기 바랍니다^^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14:59 신고

      감사합니다. ^^ ㅎㅎㅎ
      비 와서 너무 어둡네요 ㄷㄷ
      요롱이님도 즐거운 한주 되시길 바랍니다. ^^

  5. 고양이 두 마리 2012.05.14 10:11

    아이고 참, 모르스부호까지 생각해내시는 퍼피용님이 더 용하셔요~ㅋㅋ
    저러고 바이브레이션 해가면서 자면 놀라서 깰까봐 저는 노심초사.

    이 녀석들은 털이 길어 미용이 꼭 필요하겠네요
    아니면 등쪽에서 벼머리?
    어쩌면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마구마구~~^^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15:01 신고

      오옷 등쪽의 벼머리 ㅎㅎㅎ 획기적인 패션인데요? ㅎㅎ
      어떤애는 머리쪽을 그렇게 해놓은 애들도 있더라구요 ㅋㅋ
      펑키스타일이라믄서요 ㅋㅋㅋㅋㅋㅋㅋㅋ

  6. nomaden 2012.05.14 12:48 신고

    크하하...백설이 자는 모습이 귀엽네요...보고 있으면 절로 웃음이..
    (그런데 애가 아픈건 아니죠? 웃다가 문득 그런생각이 들어서요..)
    자면서 무슨 꿈을 꾸는 걸까요...ㅋㅋ
    애들을 위해서 미용까지 배우신 퍼피용님 대단하세요..
    잘 봤습니다..ㅋ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15:03 신고

      아픈건 아니구요, 잠꼬대를 그리 하드라구요.
      두부는 거의 먹는 잠꼬대인지 우물거리면서 뭔가를 쩝쩝거려요 ㅋㅋㅋ
      백설이는 달리고 달리고..ㅎㅎㅎㅎㅎㅎㅎ

  7.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.05.14 12:54

    자꾸 오라고 손짓햌ㅋㅋㅋㅋㅋㅋㅋㅋ
    오우~잘 다듬어줬는데^^ 나도 아파트에 살때 말티즈키워봣는데 징챠 기여워>.<
    난 갠적으루 말티즈는 털이 긴게 이쁘더라구...근데 직접키우다보니 역시나...짤라야겠드랔ㅋㅋㅋㅋ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15:04 신고

      말티즈 이쁘징 >_< ㅎㅎㅎㅎㅎㅎ
      아무래도 말티즈는 요키에 비해서는 털이 좀 빠지는 편이라 많이 밀더라구 ㅎㅎㅎ
      백설이도 밀었지 ㅎㅎㅎㅎㅎ

  8. 카즈미  2012.05.14 13:19 신고

    모스부호 ㅋㅋㅋㅋㅋㅋㅋㅋㅋ
    가끔 정말 귀여운 잠꼬대를 하죠 아가들이~ ㅎㅎㅎ


    역시 강아지 미용은 가위로 해야 예쁘네요~~
    귀찮다고 바리깡으로 슥 슥 밀어버려서요 저는 ㅠ 맨날 알몸 ㅋㅋ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15:05 신고

      저도 두부랑 백설이는 걍 다 밀어줘요 ㅎㅎㅎㅎㅎ
      애들이 털이 좀 많이 날려서요 ㅎㅎㅎㅎㅎ
      걔들은 겁도 없어서리 걍 잔다는 ㅎㅎㅎㅎㅎㅎ

  9. 클라우드 2012.05.14 14:12

    심령사진...멋진데요...ㅎㅎ
    잠꼬대...넘 귀여워요.
    울 나리도 만만치 않거든요.^^;;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15:06 신고

      오 심령사진!! 멋진가요? ㅎㅎㅎㅎㅎㅎ
      나리는 주로 어떤 꿈을 꿀랑가요? @@ ㅎㅎㅎㅎㅎ

  10. 도랑가재 2012.05.14 14:30 신고

    와 날렵해졌어요.ㅎ
    고 이쁜 털은 오리털과 섞으면 안될까요?ㅎ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15:06 신고

      저도 애들 털 볼때마다 이걸 모아다가 뭐라도 만들까..한다는 ㅋㅋㅋ
      오리털과 섞어서 파카하나 뽑을까요? ㅎㅎㅎㅎㅎ

  11. 코리즌 2012.05.14 18:21 신고

    개도 꿈을 꾸나요?
    영상을 보면 그런 것 같기도 하구~모르겠네요.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22:29 신고

      가끔은 잠꼬대도 하고 그러는걸 보면 꿈은 확실히 꾸고 있는 것 같아요 ㅎㅎㅎ
      어쩔 땐 으르릉~ 이러기도 하구요 ㅋㅋㅋㅋㅋ

  12.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.05.14 20:50

    이웃따라 들렀다 갑니다.
    시원하니 좋아하는 모습이 이쁩니다.^^

    • 퍼피용 2012.05.14 22:30 신고

     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. ㅎㅎㅎ
      좋은 하루 되세요. ^^

  13. 개마구리 2012.05.15 01:32

    강아지를 키우시는군요....전 코카스피니얼 사내넘을 하나 키워요~~.미용은 엄두도 못냄답니다. 워낙 설쳐대는 녀석이라....ㅋㅋㅋ 가끔들르도록 하겠습니다. 이쁜 녀석들 보러요....ㅋㅋ

    • 퍼피용 2012.05.15 02:39 신고

      우와!! 코카!!!! @@ 저 지금 집안을 뛰노는 큰 코카아이를 상상중이에요! >_< ㅎㅎㅎㅎㅎ
     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. ^^ㅎㅎㅎ

+ Recent posts